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HOME 한국원자력연구원 대표 홈페이지>소통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10 한-러 원전 해체 및 방사성폐기물 관리 R&D 협력 추진
작성일
2018.11.07
조회수
1,529

- 원자력연, 러시아 원전 해체/폐기물 관련 국제협력 총괄기관 TENEX와 포럼 개최 -

- -러 정상회담 이후 원자력의 평화적 이용후속조치 -

 

 

  □ 한국과 러시아간 원전 해체 및 방사성폐기물 관리 기술 협력이 본격 추진된다.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러시아 TENEX와 원전 해체 및 방사성폐기물의 안전 관리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러 미래 원자력 협력 포럼116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개최했다.


    ㅇ TENEX는 러시아 국영 원자력공사(ROSATOM)의 산하 기관으로 원전 기술 수출 및 원전 해체/발생 폐기물 관리 관련 국제협력 활동을 총괄하고 있다.

    ㅇ 양국은 지난 해 8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개최된 제 18차 한-러 정부간 원자력 공동조정위원회를 통해 원전 해체 및 방사성폐기물 관리 분야 기술 협력 이행을 약속하였으며, 관련 세부 연구 협력 논의를 위한 국제 포럼을 개최하게 됐다.

  □ 양 기관은 이번 포럼을 통해 원전 제염해체 관련 공동 연구 방안, 방사성 처분기술개발 기술 교류, 원자력 전지 개발 현안 및 향후 계획 등을 논의했다.


    ㅇ 본 포럼은 종래의 민간·기관 간 기술협력과 달리, 지난 6월 한-러 정상회담 공동 선언문 내 원자력의 평화적 이용을 위한 양국 합의사항 이행을 위한 국가적 차원의 노력이다.

  □ 우리나라는 2017년 고리 1호기 영구 정지와 함께 한수원이 월성 1호기 조기 폐쇄를 결정함에 따라 영구중지 원전에 대한 해체 및 방사성폐기물 관리방안 마련이 시급한 실정이다.

    ㅇ 러시아는 초음파를 이용한 방사성 금속 및 토양 오염 제거 등 해체 및 방폐물 관리 분야의 뛰어난 기술력을 보유하고 원자로의 해체기술 실증이 가능한 시험 부지 및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다. 원자력연구원은 이번 포럼에서 NORWM, KRI, SPSIT 등 러시아 5개 유관기관의 해체 및 폐기물 관리 기술 개발 성과를 확인하고, 향후 관련 기술 확보 및 실증 연구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 하재주 원장은 이번 포럼의 취지를 오늘 날 양국이 직면한 원자력 안전 연구와 관련된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한 출발점이라고 설명하며, “원자력 R&D 선진국 러시아의 해체 실증 연구 경험과 원자력연구원이 보유한 수준 높은 기술력을 접목시킬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붙임 : -러 미래 원자력 협력 포럼 현장사진 2

 

파일

다음 이전 목록

담당부서
미디어소통팀
담당자
황순관
연락처
042-868-2760

최종수정일2018.12.20

만족도평가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대해서 만족하십니까?

의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