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HOME 한국원자력연구원 대표 홈페이지>소통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10 원자력연, 원전 도입 준비하는 가나에 기술 지원 시작
작성일
2020.08.31
조회수
394

- 가나원자력위원회에 원전 안전성 평가 소프트웨어 무상 지원 -

- 세계에서 가장 우수한 다수기 원전 리스크 평가 기술 인정 -


□ 국제원자력기구(IAEA)에 따르면 이집트, 가나 등 아프리카 10개국은 원전 건설을 적극 검토하거나 이미 추진 중이다. 그 중 가나는 IAEA의 원전 도입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원자력 관련 기관을 잇달아 설립하는 등 원전 도입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어 세계 원전 업계가 주목하고 있는 국가다. 이런 가운데 원전 업계에 앞서 정부출연연구기관이 가나와 원자력 협력을 시작했다는 소식이다.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박원석)은 가나원자력위원회(Ghana Atomic Energy Commission, GAEC)에 원전 안전성 평가 소프트웨어‘AIMS-MUPSA’를 5년간 무상으로 지원한다고 31일 밝혔다.

   ※ AIMS-MUPSA(에임스 엠유피에스에이) : Advanced Information Management System for Multi-Unit Probabilistic Safety Assessment, 다수기 원전 리스크 평가용 소프트웨어 패키지 

 ㅇ 원자력연구원은 캐나다, 러시아, 중국 등과 함께 IAEA 다수기 원전 리스크 평가 국제공동연구에 참여하고 있다. 가나 역시 이 공동연구에 함께 참여하며 우리 기술의 우수성을 경험하고 안전성 평가 기술 지원을 요청했다. 연구원은 원자력 개발도상국에 대한 지원과 추후 가나와의 안정적인 협력관계 구축을 위해 무상으로 기술을 제공하기로 결정했다. 


사진 1. AIMS-MUPSA 프로그램 개요도


□ 이번에 가나에 지원하는 AIMS-MUPSA는 국내와 같이 한 부지에 2개 이상의 원전이 모여있는 경우 원전의 안전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소프트웨어로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개발했다. 세계적으로 많은 국가들이 독자적인 평가 기술을 개발하고 있으나, 원자력연구원에서 개발한 AIMS-MUPSA는 대형 원전부지에서도 실제 활용할 수 있어 세계에서 가장 앞선 기술로 평가받고 있다. 

 ㅇ 연구원은 국내에서는 이미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전력기술㈜ 등의 다수의 산업체와 대학들에 기술을 이전했다. 2006년부터 작년까지 미국의 전력연구소(EPRI)에도 AIMS-MUPSA에 포함된 계산프로그램인 FTREX를 수출해 총 20억원의 실적을 달성한 바 있다. 

     ※ FTREX(Fault Tree Reliability Evaluation eXpert, 고장수목 정량화 소프트웨어)


□ 연구원 박원석 원장은 “원자력연구원은 세계에서 가장 우수한 원전 리스크 평가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며, “연구원은 앞으로도 가나공화국 뿐 아니라 원전 도입을 계획 중인 많은 개발도상국들에 우리나라의 우수한 원자력기술을 수출하는데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 2. 원자력연구원이 개발한 원전 안전성 평가 프로그램을 가나에 무상 지원한다

Tag
#원전리스크평가기술 #안전성평가소프트웨어 #가나 #AIMS-MUPSA
파일

이전 다음 목록

담당부서
미디어소통팀
담당자
황순관
연락처
042-868-2760

최종수정일2018.12.20

만족도평가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대해서 만족하십니까?

의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