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HOME 한국원자력연구원 대표 홈페이지>소통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10 국가 대형연구시설 보유 경주-포항 지역 거점 연구기관 R&D 협력 출발
작성일
2020.07.14
조회수
337

- 한국원자력연구원 양성자과학연구단·포항테크노파크와

방사선 기술개발 공동 연구 등에 관한 상호협력 협약 체결 -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박원석) 양성자과학연구단(단장 김유종)은 지역 중심 연구개발 활성화를 위해 지역 연구기관과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고자 재단법인 포항테크노파크(원장 이점식)와 방사선 기술개발 분야에 중점을 둔 공동 연구 등에 관한 상호협력 협약(MOU)을 7월 14일 경주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ㅇ 이번 협약을 통하여 한국원자력연구원 양성자과학연구단(이하 ‘연구단’)과 재단법인 포항테크노파크(이하 ‘포항TP’)는 △공동 연구 △인력 교류 △기술 및 정보 교류 △연구시설 및 장비 등의 공동 활용 △기타 양 당사자가 협력하기로 협의한 분야에 대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


원자력연 양성자과학연구단과 포항테크노파크가 7월 14일 방사선 기술개발 분야 공동 연구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중앙 좌) 이점식 포항테크노파크 원장 (중앙 우) 김유종 한국원자력연구원 양성자과학연구단장


□ 먼저 현재 연구단에서 수행 중인 ‘차세대 PET-MRI 조영제 개발을 위한 방사성과 자성을 동시에 가지는 나노입자 제조 원천 연구개발’ 과제를 위해 양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주요 연구시설 및 장비 공동 활용부터 본격적으로 착수할 예정이다. 

 ㅇ 현재 PET과 MRI는 서로 다른 조영제로 각각 영상을 촬영해 진단에 사용하고 있어 PET과 MRI의 시너지 효과를 얻기 힘든 한계가 있다. 하지만 양성자과학연구단에서 연구하고 있는 차세대 PET-MRI 조영제는 두 가지 기능을 가진 단일 나노입자 형태로, 한 영상에서 PET과 MRI를 모두 확인할 수 있어 영상불일치 없이 암의 크기나 위치를 보다 정확히 진단할 수 있다. 또 차세대 PET-MRI 조영제는 암 표적치료용 방사성동위원소도 활용할 수 있어 제3세대 치료진단을 동시에 구현할 것으로 기대된다. 

 ㅇ 한편 포항TP에서 보유중인 PET-CT장비는 영남지역 유일의 방사선기술기반 동물실험용 연구 전용장비로, 차세대 PET-MRI 조영제 개발 과제에서 필요한 동물용 PET 이미지 영상을 정밀하게 분석할 수 있다. 아울러 포항TP 첨단바이오융합기술센터는 지역 내 최고의 영상진단 전문연구개발인력을 보유하고 있다. 포항TP는 향후 ‘동남권 방사선기술 융복합 클러스터’ 협력기관으로 연구단과 함께 ‘지역주도 혁신 연구개발 사업추진 기관’으로 협력할 예정이다.


한국원자력연구원 양성자과학연구단과 포항테크노파크가 14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동 연구를 위한 협력을 시작했다

(중앙 좌) 이점식 포항테크노파크 원장 (중앙 우) 김유종 한국원자력연구원 양성자과학연구단장


□ 김유종 양성자과학연구단장은 “이번 협약 체결은 지역 거점 연구기관이 국가연구개발을 통해 주도적으로 지역 혁신과 국익 향상을 이끌어 내는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라며, “경주와 포항이 보유한 양성자가속기와 방사광가속기를 활용해 미래 첨단산업의 핵심이 되도록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ㅇ 이점식 포항TP 원장은 "이번 양 기관 간의 방사선 기술개발 공동연구를 기점으로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첨단 과학기술 개발과 관련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며, "우수한 연구결과가 곧바로 유망기업 육성과 산업적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Tag
#양성자과학연구단 #포항테크노파크 #MOU
파일

다음 이전 목록

담당부서
미디어소통팀
담당자
황순관
연락처
042-868-2760

최종수정일2018.12.20

만족도평가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대해서 만족하십니까?

의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