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HOME 한국원자력연구원 대표 홈페이지>소통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10 중이온빔 연구의 새 지평을 열 ‘KAHIF’를 주목하라
작성일
2019.06.24
조회수
1,179
- 원자력연, 국내 최초로 고주파 선형가속기 기반 '중이온빔 조사시험시설'구축 -
- 내구성이 뛰어난 원자로 및 핵융합로 대면재/구조재 재료 개발 활용 기대 -
  • '최초'라는 수식어는 부담스럽지만 설레는 단어이다. 긴 여정을 맨 앞에서 이끄는 선구자에겐 시종일관 올바른 길을 찾아야 하는 책임이 주어지지만 여정을 무사히 마치는 순간 그는 가장 훌륭했던 리더로 인정받게 된다. 이렇듯 우리는 최고로 거듭나는 순간을 기대하며 처음이 되길 주저하지 않는다.
  • 이 같은 최초의 대열에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박원석)이 다시 한 번 이름을 올릴 전망이다. 핵융합기술개발부 오병훈 박사팀이 구축한 고주파 선형가속기 기반 중이온빔 조사시험시설 'KAHIF(Korea Atomic Energy Research Institute Heavy Ion Irradiation Facility)'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고주파 선형가속기 기반 중이온빔 조사시험시설
  • 지난해 12월 말 원자력연구원은 'KAHIF'의 구축이 완료됐다는 낭보를 전했다. 그간 해당 조사시험서비스를 필요로 했던 산·학·연 연구자들은 비싼 이용료를 지불하면서 이용시간도 상당히 제한적인 국외 가속기 시설을 이용할 수밖에 없었다(일본 교토대 DuET : 250만원/일, 미국 미시간대 : 22만원/시간). 중이온빔 조사시험시설이 전무했던 국내 여건때문이었다. 인프라 확보가 절실했던 가운데 탄생한 한국원자력연구원의 KAHIF는 마침내 지난 5월, 최종 성능 확인을 마치고 본격적인 중이온빔 서비스 지원에 돌입했다. 관련 학계 및 산업계의 성과 창출을 위한 본격적인 견인차 역할에 나서게 된 것이다.
    • KAHIF는 원자력연구기반확충사업 내 '중이온빔 조사시험시설 구축' 과제로 약 3년 7개월('15.06.01~'18.12.31)간 27억원 규모의 사업비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지원받아 구축된 중견급 연구시설이다. 연구원은 일본 고에너지가속기연구기구(KEK)와 국제협력을 통해 가속기의 일부 핵심 장치를 제공받고, 이를 다시 국내 실정에 맞게 업그레이드함으로써 학계와 산업계 수요에 최적화된 중이온빔 인프라를 보유하게 되었다.
    중이온빔 서비스
  • KAHIF는 가벼운 헬륨 이온부터 철, 제논(xenon) 등 무거운 이온에 이르는 여러 종류의 중이온을 핵자당 1MeV(메가전자볼트)로 가속 후 표적에 조사하여 재료의 특성을 연구하고, 소재의 성능을 시험·평가한다.
    • KAHIF의 중이온빔 조사서비스가 가장 비중 있게 활용될 것으로 예상되는 연구 분야는 바로 '원전 안전성 향상' 분야이다. 가동 중인 원자로와 핵융합로에서 방출되는 다량의 이온 및 중성자는 핵연료 피복관, 대면재, 구조재 등의 재료 특성을 변화시키면서 내구성을 약화시킨다. 따라서, 이온 및 중성자 조사 환경에 따른 재료 특성 변화를 정확히 평가하고 적합한 내구성을 갖춘 피복관 및 대면/구조재의 재료를 개발하는 일은 매우 중요하다.
    한국원자력연구원의 KAHIF
  • 기존에 보유 중인 전자·방사광 가속기와 양성자가속기와 함께 한국원자력연구원은 중이온빔 조사시험시설을 추가 확보함으로써 명실 공히 빔 이용 연구 및 산·학·연 연구 지원 분야에서 국내·외를 아우르는 연구기관으로서 자리매김하였다.
    • 박원석 원장은 "이미 KAIST, UNIST 등 학계를 시작으로 KAHIF의 활용 단계 안착 성공 소식을 접한 여러 연구 기관 및 산업체의 이용자 서비스 문의가 많다"며 "연구자들이 양질의 연구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충분한 빔 이용시간을 제공하고, 이용자의 피드백을 반영한 성능 점검 및 개선에도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Tag
#중이온 #KAHIF #이온빔
파일

다음 이전 목록

담당부서
미디어소통팀
담당자
황순관
연락처
042-868-2760

최종수정일2018.12.20

만족도평가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대해서 만족하십니까?

의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