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HOME 한국원자력연구원 대표 홈페이지>소통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10 원자력연, 개발도상국 방사성의약품 역량개발에서 정책수립까지 지원
작성일
2018.09.17
조회수
2,444

- IAEA-KOICA 개발도상국 방사성의약품 국제연수사업 수행 -

- WCI와 협약맺고 교육프로그램 개발 상호협력 추진 -

 

 

  □ 우리나라가 개발도상국의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와 방사성의약품 기술역량 개발 및 정책 수립을 지원하게 돼, 기술도입국에서 기술전수국으로 도약한 국제 위상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국제원자력기구(IAEA)와 한국국제협력단(KOICA)이 함께 추진하는 개도국 대상 진단·치료용 방사성동위원소 및 방사성의약품 역량강화를 통한 장기계획 수립 연수사업을 수행하기로 하고, 세계동위원소기구(WCI)917일 협력협약을 체결했다.

 

    ㅇ WCI는 동위원소 이용분야 국제협력체제 구축을 위한 국제비정부기구로 전세계 57개국 125개 기관이 참가하고 있으며, IAEA와 협력하여 각종 기술회의, 심포지엄, 교육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연구원은 이번에 체결한 협약을 바탕으로 교육프로그램 수요분석 및 설계, 사업 평가 등의 분야에서 WCI의 협력관계를 구축하게 되어 더욱 충실한 교육프로그램 운영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

    ㅇ IAEAKOICA는 개발도상국들이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와 방사성의약품에 대한 기술역량을 쌓고 장기적 국가정책을 수립할 수 있도록 이 사업을 시작한다. 2019년부터 3년간 원자력연구원이 연수사업을 실질적으로 주관할 계획이며, 이에 앞서 WCI와 협조체계를 구축하는 것이다.

  □ 연구원은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와 방사성의약품 분야 국내외 전문가들과 함께 특화된 국제 교육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연구원의 연구용원자로 하나로’, 사이클로트론과 같은 방사성동위원소 및 방사선의약품 생산시설 뿐 아니라 연건서울대병원, 서울아산병원, 방사선의약품 생산 기업체를 활용하여 실질적인 현장 교육을 폭넓게 제공할 예정이다.

  □ 연구원 남영미 원자력교육센터장은 이번 연수사업이 우리나라의 우수한 의료용동위원소·방사성의약품 기술과 규제역량을 개발도상국에 전파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장기적으로 이들이 자국의 방사성의약품 기술정책 로드맵을 수립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ㅇ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진행할 예정인 본 국제연수사업은 올해 말 IAEAKOICA의 양해각서 체결로 본격화될 예정이며, 개발도상국 10개국을 시작으로 점차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

: WCI와의 협력협약체결사진

 

파일

다음 이전 목록

담당부서
미디어소통팀
담당자
황순관
연락처
042-868-2760

최종수정일2018.12.20

만족도평가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대해서 만족하십니까?

의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