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글로벌 내비게이션 바로가기

보도자료

홍보마당 > 보도자료
프린트
원자력 및 연구원에 관한 보도자료 게시판입니다.

보도자료 선택 글 내용

전세계 핵연료주기 전문가 서울에 총 집결

작성자 :
미디어소통팀 hongbo1
I 조회수 :
1439
I 작성일 :
2017.09.25

전세계 핵연료주기 전문가

서울에 총 집결

-  세계 최대 국제 핵연료주기 학술대회(GLOBAL 2017) 개최 -

-  원자력 최고 전문가들 핵연료주기기술 혁신과 패러다임 변화 전망 -

 

 □ 전세계 원자력 전문가들이 서울에 모여 사용후핵연료 관리에서 원전 해체에 이르는 핵연료주기 도전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머리를 맞댄다.

 


 □ 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회장 송기찬)와 한국원자력학회(회장 김학노)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핵연료주기 분야 세계 최대 규모 학술대회인 ‘GLOBAL 2017 국제 핵연료주기 학술대회(International Nuclear Fuel Cycle Conference)’가 9월 24일부터 29일까지 서울 그랜드 워커힐 호텔에서 개최된다.

   ○ IAEA, OECD/NEA,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및 다수의 원자력 유관기관이 후원하는 이번 학술대회는 ‘이산화탄소 없는 세계를 위한 원자력 기술 혁신(Nuclear Energy Innovation to the Carbon-Free World)’을 주제로 약 25개국 500여명의 원자력 전문가가 모여 최신 연구 성과와 미래를 위한 기술혁신 정보를 공유한다.

□ 25일 열린 개회식에서는 대회장인 △송기찬 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명예대회장 △장순흥 한동대학교 총장의 환영사,△하재주 한국원자력연구원 원장의 축사, △김명자 한국과학기술단체 총연합회장의 기조연설이 이어졌다.

   ○ 이어 △윌리엄 맥우드(William D. Magwood) OECD/NEA 사무총장과 △후안 카를로스 렌티호(Juan Carlos Lentijo) IAEA 사무차장이 ‘지속 가능한 원자력’을 주제로 기조강연을 했다. 기조강연에서 맥우드 사무총장은 NEA가 추진하고 있는 ‘Nuclear Innovation 2050’을 설명하고, 렌티호 사무차장은 “원자력 안전 및 핵안보를 증진시키기 위해서는 회원국 간의 긴밀한 협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이번 학술대회는 전체 세션(Plenary Sessions)과 패널 세션, 특별 세션, 7개 기술 세션으로 구성된다. 특히 전체 세션에서는 △존 헤르첵(John Herczeg) 미국 에너지부(DOE) 부차관보, △피에르 마리 아바디(Pierre-Marie Abadie) 프랑스 방사성폐기물관리청(ANRDA) 대표, △크리스토페 세리(Christophe Xerri) IAEA 핵연료주기국장, △다나카 하루쿠니(Harukuni Tanaka) 일본 원자력연료주식회사(JNFL) 연구위원 등 원자력 분야 세계 주요 인사들이 ‘세계 후행핵연료주기 및 고준위폐기물 관리의 도전 과제’라는 주제로 발표와 토론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 기술세션(7개 분야) : 정책 및 국민수용성 공통현안, 선행·후행핵연료주기, 선진 원자로, 폐기물관리, 사용후핵연료 재순환·재처리, 방사선 안전현안, 제염해체 및 환경복구

 

□ GLOBAL 국제 핵연료 주기 학술대회는 원자력 관련 세계 최대 학술대회 중 하나로, 전 세계 회원국이 참여하여 원자력에너지, 선진 원자로,선행 및 후행핵연료주기, 제염해체, 방사선 안전, 전문인력 양성 등을 논의하기 위해 2년마다 개최된다.

   ○ 1993년 미국 시애틀에서 처음 시작된 이래 미국, 일본, 프랑스 등지에서 개최되었으며, 우리나라는 지난 2013년부터 유치활동을 벌여 2015년 이번 학술대회를 유치하는데 성공했다.

 

□ 송기찬 방사성폐기물학회장은 “GLOBAL 2017을 통해 지구 온난화 문제 해결을 위한 세계 각국의 원자력 기술혁신 현황을 공유하고, 핵연료주기 분야에서 우리나라의 위상을 확인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며, “이번 학술대회가 원전을 운영하는 모든 나라의 관심사인 사용후핵연료 및 고준위폐기물 관리기술, 원전 제염해체 분야에서의 도전과제를 해결하는데 크게 기여할 뿐 아니라, 우리나라 연구자들과 참가국 간 협력을 더욱 굳건히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GLOBAL 2017 International Nuclear Fuel Cycle Conference Nuclear Energy Innovation to the Carbon-Free World September 24~29, 2017 Grande Walkerhill Seoul Seoul, Korea

 

※ 붙임

1. GLOBAL 2017 포스터 2부.

2. GLOBAL 2017 현장 사진 9부.

3. 프로그램 일정 1부.

4. 기조강연자 프로필 및 강연 주요내용 1부.


※ 별첨 : GLOBAL 2017 설명자료 1부. 끝.

목록  
보도자료

원자력연, 개발도상국 방사성의약품 역량개발에서 정책수립까지 지원

- IAEA-KOICA 개발도상국 방사성의약품 국제연수사업 수행 -- WCI와 협약맺고 교육프로그램 개발 상호협력 추진 -    □ 우리나라가 개발도상국의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와 방사성의약품 기술역량 개발 및 정책 수립을 지원하게 돼, 기술도입국에서 기술전수국으로 도약한 국제 위상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국제원자력기구(IAEA)와 한국국제협력단(KOICA)이 함께 추진하는 ...
관리자 | 2018.09.17 | 159 자세히보기

원자력硏, 방사선 활용 연구 성과 기술이전 설명회 개최

- 작년 이어 제2회 방사선 기술이전·사업화 기술 설명회 열어 - - 전자선 활용 복합소재 제조기술 등 특허 유망기술 이전 상담 진행 -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2018 제2회 방사선 기술이전·사업화 기술 설명회’를 9월 13일 부산 BEXCO에서 개최한다.  □ 2017년에 이어 두 번째 개최되는 이번 설명회에서는 방사선 R&D를 통해 창출된 연구 성과물을 산업 현장으로 확산시키기 위한 다 ...
관리자 | 2018.09.17 | 82 자세히보기

원자력硏, 2018 원자력시설 해체 교육 개최

- 연구원 개발 기술 소개 및 산업 현장 정보 교류의 장 -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원자력시설 해체분야 전문인력을 대상으로 안전하고 효율적인 해체기술을 교육하기 위해 ‘2018 원자력시설 해체 교육’을 9월 12일부터 3일간 연구원에서 개최한다.  □ 한국원자력연구원과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등 원자력 안전 분야 전문가들의 강의로 진행되는 이번 교육에는 (주)대우건설, 한국과학기술원, 기초 ...
관리자 | 2018.09.12 | 388 자세히보기

원자력연, <2018 하나로 워크숍> 개최

- 전문가 모여 내진보강 공사 결과 소개 및 향후 발전방향 논의 -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연구용원자로 ‘하나로’의 내진보강 공사 경과를 소개하고 향후 ‘하나로’ 활용 및 발전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2018 하나로워크숍’을 9월 6일 연구원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ㅇ ‘하나로’는 1995년 첫 가동 이후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연구용원자로로 성장했다. 이를 통 ...
미디어소통팀 | 2018.09.06 | 182 자세히보기

원자력硏, 제4회 원자력 창의력 대회 개최

- 9월 4일부터 접수 시작…, 중·고교 학생들의 창의적‧사고력 경연의 장 -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대한민국 과학기술 발전을 책임질 과학꿈나무들의 창의력과 문제 해결력을 증진시키기 위해 ‘제4회 원자력 창의력 대회’를 개최한다.  □ 이 대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국가과학기술연구회가 후원하며 충청권 소재 중·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9월 4일부터 접수를 시작한다.&nb ...
미디어소통팀 | 2018.09.05 | 111 자세히보기

원자력硏, 원전 운전원 등 대상 원전 리스크 평가 교육 실시

- 원전 설비 안전성 정량적 평가 기법 산업체 전수, 원전 안전성 향상 기여 -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원자력 산업 종사자들의 원전 안전성 평가 능력 향상을 위한 ‘확률론적 안전성 평가 및 리스크(risk) 정보 활용 교육’을 9월 3일부터 14일까지 2주간 연구원 내 원자력교육센터에서 실시한다.  □ 올해로 16회째를 맞는 이번 교육에는 실제 원자력발전소를 운전하는 현장 운전원을 비롯해 ...
미디어소통팀 | 2018.09.05 | 71 자세히보기

원자력에서 차세대 산업까지 뻗어가는 첨단 신소재 개발 성공

- 원자력연, 독자기술로 고강도 내열성 산화물분산강화 튜브 개발 -- 선진국 개발 소재 대비 내구성 월등히 우수, 상용화 가능 증명 -    □ 원전 부품 개발에서 시작한 연구 성과가 고부가가치 차세대 첨단 소재 분야로 확장되며 주목을 받고 있다.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기존 상용소재보다 고온과 중성자에 월등히 강한 ‘산화물분산강화 신소재 및 튜브 제조기술’을 국내 최초로 개발했다 ...
미디어소통팀 | 2018.09.05 | 243 자세히보기

원자력(연), 중소기업 맞춤 통합 기술이전 설명회 열어

- 제3회 원자력 산학연 통합 기술이전 설명회 개최 -- 한수원, KAIST 등과 함께 중소기업 동반성장 위한 상담 진행 -    □ 첨단 기술과 자금 확보에 취약한 중소기업의 고충을 해결해줄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8월 30일 대전 ICC호텔에서 ‘제3회 원자력 산·학·연 통합 기술이전 설명회’를 개최하고 중소기업 맞춤형 상담 서비스를 제공했다.     ...
미디어소통팀 | 2018.08.31 | 126 자세히보기

원자력(연), 2018년 냉중성자 여름학교 개최

- 16주년을 맞이하는 중성자 산란 분야 전문인 육성 프로그램 -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중성자 연구 저변과 냉중성자 산란장치 활용 확대를 위해 ‘2018년 냉중성자 여름학교’를 8월 30일부터 양일간 개최했다고 밝혔다.   □ 중성자를 영하 250℃ 액체수소에 통과시켜 만든 냉중성자는 산란장치를 활용하면 나노미터 크기의 물질 구조를 연구할 수 있다. 이에 생명공학, 재료공학, 물리 ...
미디어소통팀 | 2018.08.31 | 102 자세히보기

한-미-스페인 국제공동연구팀, 미국 에너지부(DOE) 우수연구상 수상

- 도로, 철도, 해상 등 복합 경로 통한 ‘사용후핵연료 운반시험’ 성과 인정받아 - - 향후 국내 저장, 처분 시설로 사용후핵연료 운반 시 안전성 강화에 핵심적 기여 -   □ 사용후핵연료의 안전한 이송을 위한 국내외 관심이 높은 가운데, 우리나라를 포함한 국제공동연구진이 도로, 철도, 해상 등 다양한 경로를 통한 모의 사용후핵연료 운반 시험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미국 에너지부(Department Of Energy, DOE ...
미디어소통팀 | 2018.08.30 | 138 자세히보기
만족도조사

만족도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대해서 만족하십니까? 로그인 후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실명인증

 담당부서/담당자 : 미디어소통팀 / 황순관 전화번호 : 042-868-2760